홈으로
노동조합소개 공지사항 조합뉴스 참여마당 사진자료실
조합뉴스
 
제  목  [보도자료]2012.2.2(인천신문)
글쓴이 작성일  2012-02-02
첨부파일   20120202_인천신문.JPG 조회수  1536

amoxicillin cost without prescription

buy amoxicillin without insurance read amoxicillin cost without prescription

remeron

remeron lunchroomtasty.nl

lipitor

lipitor transeo.se

how much is the abortion pill

how much does the abortion pill cost

abortion pill cost walmart

abortion pill cost without insurance read

citalopram and alcohol withdrawal

citalopram and alcohol

bentelan torrino

bentelan a cosa serve sharpcoders.org

augmentin bambini

augmentin compresse blog.e-lecta.com

viagra prodej cena

viagra prodej praha

cialis effetti

generico cialis italia link

serevent evohaler

serevent
2012. 2. 2.(인천신문) 보도자료 진보신당이 남동구 도시관리공단 노사분쟁 사태를 인천시장과 남동구청장, 인천노동청장이 직접나서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1일 진보신당은 “공단이 지방노동위원회 3차 조정까지 거쳐 작성한 10대 합의사항 중 비정규직의 정규직전환, 간접고용 청소용역노동자의 직접고용 등 주요 쟁점사항을 이행하지 않고 있다”며 “인천시장과 남동구청장, 인천지방노동청장은 정부와 인천시의 정책방향을 역행하는 남동구 도시관리공단 이사장에 대해 특단의 조치를 취해서라도 사태를 해결시켜라”고 주문했다. 이들은 “합의서에는 간접 고용노동자들을 직접고용하는 항목이 명시돼있지만, 공단은 이들이 60세 이상이기 때문에 규정에 어긋나 고용승계를 할 수 없다고 한다”며 “이런 주장은 지난해 11월 발표된 정부 정책과 인천시 정책과 상반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8시간 일하고 있는 수영장 전일강사들의 근무시간을 5시간만 인정하는 공단 측에 문제를 제기했다. 이들은 “공단에 근무하는 정규직 노동자들은 업무준비를 위해 소요한 근로시간은 근무로 인정하지 않고 있는지 묻고 싶다”며 “남동구 도시관리공단 이사장은 정부와 시의 고용 정책에 근거해 노사합의사항을 즉각 실행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